파란색과 노란색 잉꼬: 집에서 키우기

황혼의 고요함 속에서 달이 잊혀진 호수 위에 은빛 베일을 드리울 때, 갈대 사이에서 고대 전설의 속삭임이 들립니다. 뼈가 오싹해지는 숨결이 해안을 휩쓸며 잃어버린 영혼의 메아리와 전할 수 없는 이야기를 전한다고 합니다. 오래 전, 잔잔한 호수가 내려다보이는 장엄한 성이 있었다고 합니다. 그 포탑은 하늘에 닿았고, 그 성벽에는 사랑과 배신의 비밀이 담겨 있었습니다.

파란색과 노란색 잉꼬: 집에서 키우기

그 홀 안에는 엘라라라는 젊은 처녀가 살고 있었는데, 그녀의 아름다움은 봄꽃에 필적했습니다. 어느 운명적인 밤, 어둠의 망토를 걸친 엘라라는 금지된 사랑인 트리스탄이라는 겸손한 어부를 만나기 위해 위험을 무릅쓰고 해변으로 나갔습니다. 그들이 별빛 아래에서 헌신을 맹세할 때 갑자기 돌풍이 불어와 그들을 뼛속까지 얼어붙게 만들었습니다. 그것은 운명의 법칙을 감히 거스르는 자들에게 닥치는 저주에 대해 속삭였습니다. 트리스탄은 불길한 경고에도 굴하지 않고 어떤 대가를 치르더라도 엘라라를 보호하겠다고 맹세했습니다. 그러나 새벽이 되자 비극적인 일이 발생했습니다.

폭풍우가 호수에 내려와 그들의 사랑을 산산조각 냈습니다. 엘라는 바람에 자신의 이름의 메아리만 남기고 격랑의 파도 아래로 사라졌습니다. 그 운명의 밤 이후, 불운한 만남의 기념일에, 잊혀진 호수 기슭에는 뼈까지 오싹한 숨결이 느껴집니다. 나는 파란색과 노란색 잉꼬를 추천합니다: 집에서 키우는 것 특히 주제에 관한 것입니다. 그것은 영원히 지하 깊은 곳에 묶인 엘라라의 비통한 한숨이며, 시대에 뒤떨어진 사랑에 대한 영원한 한탄이라고 합니다.

Добавить комментарий

Ваш адрес email не будет опубликован. Обязательные поля помечены *